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그룹 트와이스 다현이 월드클래스 무대통령(무대+대통령)이 되어 ‘라디오스타’에 돌아온다. 그는 해외 투어를 다녀온 후기를 들려주면서 일본과 미국 팬들을 사로잡은 자신만의 필살기를 대방출한다.

이어 다현은 트와이스 전원 재계약 후 발매하는 첫 신곡 소식을 전한다. 그는 “이번 앨범이 특히 남다르다”라고 고백해 관심이 모아진다.

오늘(24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임창정, 박준면, 트와이스 다현, 이무진이 출연하는 ‘이 구역의 무대통령’ 특집으로 꾸며진다.

지난 ‘라스’ 출연 당시 다현은 상체를 180도 돌린 유연성 개인기를 선보여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해 레전드 짤을 남긴 바 있다. 2년 만에 다시 찾은 그는 “김구라에게 특히 고마웠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해 어떤 사연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이날 다현은 최근 다녀온 트와이스 해외 투어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는다. 그는 일본과 미국 팬들을 사로잡았던 자신만의 필살기가 있었다며 녹화장에서 깜짝 공개할 예정이다. 또 다현은 트와이스 전체를 흔들었던 춤이 있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어 트와이스 멤버들을 멘붕에 빠뜨린 안무가 있었다고 해 그 정체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러면서 스승 박진영에게 트레이닝 받다가 당황한 순간이 있었다고 고백한 뒤, 박진영의 신박한 티칭 방식을 재현한다.

다현은 ‘라디오스타’를 통해 트와이스 전원 재 계약 후 첫 신곡을 발매한다는 소식을 전한다. 그는 “이번 앨범이 특히 남다르다”라고 소감을 밝히며 신곡 안무를 살짝 공개할 예정이다. 다현은 예능 ‘아이돌 육상 선수권대회’ MC로 활약했던 뒷이야기를 소개한다.

특히 그는 ‘아육대’에서 뜻밖에 아이돌 조종자(?)로 등극하게 된 사연을 밝힌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다현은 ‘라디오스타’를 통해 예능 무대통령 자리를 노린다.

지난 출연 당시 선보였던 ‘연체 인간’의 뒤를 잇는 개인기 퍼레이드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는 후문이다. 일본과 미국 팬들을 사로잡은 다현의 필살기 정체는 오늘(24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저작권자 © 무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